타운광장토픽게시판

얼마전에 아주 매운 냉면 송주불냉면을 오랫만에 먹고싶어 샀거든요. 

며칠에 한번씩 먹다보니 육수가 다 떨어져서

홈플러스에서 파는 쇠고기 양지육수 한봉지 샀었는데

냉동된거 전자렌지안에 넣고 해동시키려고 2분 맞추고

작동시키고 전 계속 냉면 삶고 씻고 일하던 중이였어요. 

근데 갑자기 전자렌지에서 요란한 소리가 나는거예요.

얼른 전자렌지 살펴보니 전자렌지안에 불이 났더라구요.

그거 보고 너무 놀래서 혼났어요. 

얼른 전원스위치부터 껐네요. 아주 아슬아슬했어요.

몇초만 늦게 발견했어도 불이 계속 붙어 전자렌지 폭발할 뻔 했어요.

쇠고기 양지육수 봉지 전자렌지안에 넣을때 봉지 윗부분을

전자렌지 위에 닿게 한 채 작동시켰던게 화근이였어요.

제가 전자렌지 그 상태에서 컴에 몰두했다면 더 큰일날뻔 했어요. 

하마트면 집에 불이 날 뻔했어요. 

마침 그때 제가 싱크대앞에서 일하던 중에 소리도 나고

타는 냄새 맡고 얼른 보고 꺼서 

일촉즉발 위기상태를 모면했어요. 

 

그 육수 봉지 윗부분은 새까맣게 타버렸고 

전자렌지 주위엔 까만 재가 흩어져 있네요. 

다행히 집에 불은 안났지만 불냉면을 육수없이 매운 양념장에

비벼 먹느라고 너무 매워 입안에 불이 났네요.

저도 모르게  열에 약하다는 코로나 떠올리면서

이렇게 열나게 매운 불냉면앞에선 어쩌면 코로나도 맥을 못추고

사라질지 모르겠다는 생각을 했네요. 

말도 안되는 얼토당토않는 상상을 잠시 해서

이런 저자신이 웃겨서 혼자 자조의 웃음을 지었네요.

저처럼 혼자 사시는 분들 특히 모두 집안에서

안전하게 잘 지내시고 매사에 조심하셨으면 합니다.

제가 집에서 오늘과 같은 일 겪으면서 교훈을 얻기도 하였어요.

혼자이기때문에 혼자 살아갈수록 

더욱 철저하게 자신을 지키며 

더욱더 조심하며 살아가야겠다고...

 

  • profile
    송주불냉면 소식에 제목이 낚시일것 같았는데 정말 불이 날뻔했군요ㅋㅋㅋㅋ
  • profile profile
    집안에선 불이 안났지만 입안에선 불이 났어요. 하하..
  • profile profile
    입안은 확실히 활활 불타올라 장까지 태운것 같긴합니다 :)

    전 매운거 잘 못먹어서 잘 안먹어요 ㅋㅋㅋㅠ
  • profile profile

    옛날부터 매운거 아주 좋아해서 잘 먹었는데
    죠스떡볶이도 잘 먹고 그랬는데
    세월이 흐르면서 이젠 매운거 자주 못먹어요.

    오랫만에 어쩌다 한번쯤 아주 매운 냉면 먹고싶어 사먹어봤네요.
    송주불냉면은 일년에 한두번 어쩌다 사먹을까 말까 하네요.

    지금 밖을 내다보니 나도 모르는 사이에 폭설이 쏟아졌네요.
    내일 눈길에 조심해 다니길....

  • profile ?
    낚시인줄 알았는데
    낚시가 아니었다가
    마지막엔 낚시에 한발 걸치다가

    불이 많은 글인거 같습니다.
  • ? profile
    도어웹님 표현이 웬지 재밌어서
    웃음이 절로 나왔네요. 하하..
  • profile
    ㅋㅋㅋ아이구 속에서 불이 났다는 얘긴줄 알았는데 진짜로 큰일 날 뻔 했군요ㅠㅠ 특히 요즘같은 건조한 날씨에는 더 조심해야겠어요. 저는 불을 낼뻔한 적은 없었는데... 저도 조심해야겠네요!
  • profile profile

    조금만 늦게 발견했어도 진짜 큰일 날 뻔 해서
    아직도 간담이 서늘하네요.
    정말 조심해야겠어요.
    자나 깨나 불조심
    꺼진 불도 다시 한번 확인하고...
    제가 집에서 밖으로 나올땐
    항상 가스렌지 잘 잠그었나
    눈으로 확인하고 나오곤 하네요.

    전기도 모두 다 끄고 나오네요.

  • profile profile
    요새는 그래서 iot 로 집을 꾸며볼까 생각중입니다ㅋㅋㅋㅋ밖으로 나가면 모든 전원 다 차단되게끔 해서요..
  • profile profile
    iot가 뭔지 모르지만 이거 사용하면 전원 모두 차단되나 보네요.
    그러면 냉장고까지 차단될텐데....
    냉장고는 계속 사용해야 해서 전 그런거 사용 못하네요.
    필요한 것만 완전 차단시키는 기능이라도 있으면 좋겠다 싶어요.
  • profile

    비비고매운왕교자.jpg

     

    폭설이 내린 새벽 시간에 야식을 먹고 있네요.

    매운거 좋아하다 보니 만두도 매운

    비비고 매운 왕교자 만두를 샀는데

    오늘 처음으로 맛봤는데 별로 맵지도 않네요.

    그래도 맛이 있어서 맛있게 먹었어요.

    비비고 한섬만두와 세트로 팔아서 샀는데

    한섬만두 전에 먹어봤는데 이것도 맛있어요. 

  • ?
    저도 전자레인지에 라면끓이다 뚜껑에 불붙어서 영화에서나 볼법한 스파크튀고 그래서 얼른 전원플러그 뽑아버렸던 일이 생각나네요.. 진짜 무서웠습니다.
    항상 조심하셔요!
  • ? profile

    전자렌지에 라면을 끓이다 생긴 그런 일도 있었네요.
    진짜 영화에서나 볼 법한 그런 장면이네요.
    내강아지님도 그런 일 겪어봤기에 제가 얼마나 놀랬는지
    금방 이해할 수 있겠네요.

    전 무섭다기 보다 그냥 아찔했어요. 
    혼자 살다 보니 몇년전에 LG 전자렌지 크기가 작은거 샀는데
    나중에야 좀더 큰거 살껄 하고 후회했어요.

    뭐 뎁히려 할때마다 잘 안들어가곤 한 적이 많았거든요. 
    크기가 작은 전자렌지안에 그런거 넣다보니
    그렇게 불이 붙은 일이 생겼네요.
    그 육수 봉지를 눕혀서 뎁혔어야 했는데 세워서 뎁히는 바람에
    그런 놀라운 일이 벌어졌어요.
    다신 그런 일 안생기도록 정말정말 조심해야겠어요.

  • profile ?
    맞아요 큰거 사는게 좋겠더라구요. 제가 사용하던것도 작은거였어요. 아직도 그 빠직빠직하던 소리가 잊혀지지 않네요ㅎㅎ;
    지금이니까 웃을 수 있지만 그 당시엔 갑자기 당황하니까 허둥지둥하게 되더라구요
  • ? profile

    전자렌지 용량이 좀더 큰거 사용했더라면 그런 일 안생겼을텐데
    내강아지님이나 저나 똑같이 모두 작은거 사용하다 보니 그런 일 겪었네요. 하하..
    작년에 에어프라이어 대용량 16L 샀는데 용량 큰거 사길 참 잘했다 싶어요.
    온갖 후기들 보니까 에어프라이어 작은거 샀다가 후회한 사람들이 많더라구요.
    제가 에어프라이어는 피자 뎁힐때 주로 사용하는데
    피자 하루 지나 먹어도 에어프라이어 덕분에 맛있게 먹네요.
    전자렌지는 피자 뎁히면 딱딱해지고 하다 보니
    그래서 에어프라이어 사게 된거였거든요. 

    전자렌지보다 확실히 좋더라구요. 
    에어프라이어는 스탠으로 된거 사야 좋다고 하네요.
    그래서 신중하게 고르고 골라 스탠으로 된거 샀어요.
    육수 봉지는 이런거 통째로 에어프라이어에 넣어도 되는지
    제가 이걸 잘 모르다 보니 그냥 전자렌지에 넣어 해동시키다 보니

    그런 일 생겼네요. 냉동식품 얼린건 전자렌지가 빨리 잘 되어서

    얼린거 해동시킬땐 주로 전자렌지 사용하네요.

    둘다 장단점이 있더라구요.

    전자렌지에 넣으면 몇분이면 해동되는데

    에어프라이어는 너무 오래 걸려요.

    그래서 둘다 필요에 따라 쓰고 있네요. 

  • profile ?
    전 빠른게 최고인듯요! 전자레인지에 음식 조리하면 독성물질로 변한다고 괴담있을때 사용을 좀 줄였다가 역시 빠르고 편한건 전자레인지가 짱!!이라... ㅎㅎㅎ
  • ? profile
    빠른게 최고이긴 최고예요.
    에어프라이어는 뎁히는 시간 걸려도 필요할때만 사용하고
    전자렌지는 빠르게 녹히고 싶은게 있을때 사용하곤 하네요.
    전자렌지 좋은거 잘 사서 사용하면 음식 조리해도 괜찮지 않을까 싶어요.
    요즘은 전자렌지 제품 좋은 것도 많이 나와서
    엣날에 비해 더 안전하고 많이 좋아졌을꺼란 생각이 드네요.
  • ? profile
    아마 크기랑 상관없고
    라면뚜껑에 은박이 씌워져 있었지 않나요..?
    금속재질은 전자렌지에 돌리시면 스파크가 튈 수 있어요.
  • profile profile
    전자렌지에 은박지나 금속재질 넣으면
    절대로 안되는 걸로 알고 있어요.

    전 전자렌지에 넣을땐 항상 코렐 그릇 용기안에
    음식 넣고 뎁히는데 냉동으로 꽁꽁 얼린 육수 봉지째 넣어
    해동시키다가 문제가 생겼네요.
    비닐은 괜찮아서 그 육수봉지 겉봉지는
    비닐로 되어 있어 그대로 넣었어요.
    그 봉지 안쪽이 은박지처럼 생겼는데 아마도 봉지 윗부분이
    열을 받아 녹아내리면서 그 안쪽 부분하고 닿는 바람에
    스파크 일으키며 불이 났던거 아닌가 싶어요.

    에어프라이어가 전자렌지보다 용량이 크고 넓은데
    그 육수 봉지째 에어프라이어에 넣는건 괜찮은지 아직 잘 모르겠어요.
    전 에어프라이어엔 항상 종이호일 깔아놓고 사용한다든가
    코렐 그릇안에 피자나 그외 음식 넣고 뎁혀 먹네요.
  • profile ?
    아하....그 정도는 종이라고 생각했는데 조심해야겠네요..
  • ? profile

    컵라면 먹은지 오래 되었는데
    컵라면 먹을때 전 그냥 커피포트에 물을 끓여서
    끓인 물을 넣고 3분 기다린 후 먹네요.

    컵라면 먹을때 맨위에 보니까 전자렌지에 뎁혀먹을땐
    어느 부위까지만 뚜껑을 아주 조금만 열라고 설명된게
    그림과 함께 적혀있는데
    내강아지님이 뚜껑을 너무 많이 열어서 그랬던거 아닐까 싶어요.
    컴라면중엔 봉지뚜껑이 알루미늄으로 된게 많은데 그래서 그런 일 생겼나봐요.

  • ?

    저도 간혹 불을 냅니다. ㅋㅋ

    냄비에 음식 데운다고 올려두고 청소하거나 유튜브 잠깐 보면 연기가 가득....ㅋㅋㅋ

    그래서 음식점에서 쓰는 타이머 벨을 주방에 달아둘까 생각도 하고 있어요. 

     

  • ? profile
    어쩌다 한번도 아니고 간혹 불을 낸다고 해서
    저도 모르게 가브리엘조님이 걱정이 되었어요.
    매사에 그저 조심했으면 싶어요.
    저도 그런 적 여러번 있었네요.
    음식 데운다고 가스렌지에 올려놓고 계속 컴에 몰두하다가
    깜빡 잊은거 알고 부랴부랴 가스렌지 끄곤 했네요.
    제가 비죤냄비를 수십년동안 오래오래 사용중인데
    보리차 팔팔 끓인거 깜빡 잊고 컴에만 집중하느라
    게속 물없이 오래 끓였음에도 비죤냄비가 깨지지 않고 멀쩡했어요.
    실수로 음식을 태워 바닥이 새까맣게 타도
    수세미로 싹싹 닦아내면 깨끗하게 씻어졌어요.
    그래서 비죤냄비가 너무 좋아서 잘 쓰고 있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