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전 김치하면 종가집 김치를 사먹곤 했는데 

비싸서 가끔 노브랜드 김치를 사먹곤 하네요.

노브랜드 김치가 괜찮거든요.

며칠전에 노브랜드에서 13800원 주고 3.5키로 포기김치를

사왔는데 날짜가 5일 지난거 가져왔어요.

하루이틀 정도 지난 김치 발견하는 경우가 드믈어요.

어쩌다 가면 날짜 한참 지난 김치만 있네요.

전 날김치 워낙 좋아해서 안익은 김치 사느라

제조일자 보고 사곤 하는데 집에 김치가 없다보니

어쩔 수 없이 그냥 사갖고 왔어요.

제조일자 며칠 지난거 사왔더니 역시나 김치가 시었네요.

겨울엔 며칠 지나도 금방 안익었는데

여름이다 보니 금방 익어서 더 시었어요.

 

김치가 시어서 어제 김치찌게를 만들었거든요.

신김치는 김치찌게 해먹으면 맛있어요.

돼지고기 넣고 두부 넣고 팔팔 끓이다가

참기름을 뿌렸어요. 엣날에 요거 뿌리면 김치찌게가

더 맛있었던 기억이 나서요.

역시 참기름 뿌리니까 안뿌렸을때보다

김치찌게가 훨씬 맛있네요.

김치찌게는 만들기 아주 쉬워요.

그냥 김치 썰어서 돼지고기 두부만 넣고

팔팔팔 끓이면 되거든요.

기왕이면 참기름까지 뿌려보세요.

팔팔팔 한참 끓이고 참기름 넣으니까

김치찌게가 진짜 맛있어요. 저만의 방식이지만

특히 저처럼 혼자 사는 사람들 위해 

이것도 팁이라면 팁이라서 알려드려요.

  • profile
    김치찌개 팁.
    - 안 익은 김치로 김치찌개를 끓일때는 식초를 몇방울 넣어주면 잘 익은 김치로 끓인 것 처럼 되요.
    - 냄비에 김치 썰어넣고, 고기 썰어 넣고, 다진마늘에다가 고기가 기름기가 없으면 식용유 조금 넣고 볶다가 물 넣고 끓여도 괜찮아요. 미역국처럼 말이죠.
    - 김치찌개는 김치에 워낙 여러가지 재료가 들어가 육수가 없어도 괜찮지만 맹물보다는 쌀뜬물로 하면 더 좋아요. 물론 육수로 하면 베스트. 하지만 귀찮....
    - 김치찌개는 아니고 김치볶음을 할 때는 취향에 따라서 김치를 살짝 씻는 경우도 있고, 그냥 하기도 하는데 간이 부족하면 약간의 고추장을 넣어도 괜찮아요. 고추장, 고추가루에 설탕(또는 물엿, 조청 등 단 것)을 추가하면 단짠의 조화가 좋지요. 여기서 포인트는 설탕이에요. 김치볶음에는 단것이 중요 포인트.

    제가 할 때 사용하는 스킬들입니다.
    식초는 안쓰지만요. 2년된 묵은지도 아직 다 못 먹었........-0-;;;;
  • profile profile

    아....식초 그거 저도 기억하네요.
    안익은 김치는 식초을 넣어주면 된다고...

    전 안익은 김치는 그냥 먹고

    김치가 시었을때 주로 김치찌게 해먹어요.
    근데 쌀뜬물은 된장찌게 만들때 그리 하면 좋다는거 봤지만
    김치찌게에다도 쌀뜬물로 하면 더 좋다는거
    오늘 처음 알았어요.
    더블유님이 진짜 팁다운 팁을 알려주셨네요.

    근데 육수는 어떤 육수 말하는건지...

    아무튼 전 어쩌다 후라이팬에 김치 넣고 식용유 참기름도 함께 넣어서
    김치국물이 바싹 다 없어질때까지 볶아줘서 먹곤 하는데
    이렇게 해먹으면 반찬 없을때 참 맛있게 잘 먹거든요.
    고추장은 전혀 생각 못했네요.
    저의 집엔 물엿이나 조청 이런게 없고 올리고당만 있어요.
    나중에 김치볶음할때 고추장하고 올리고당을 살짝 넣어서
    만들어 봐야겠네요.

  • profile profile

    육수는 멸치육수, 고기육수 등 모든 종류의 육수를 말합니다. 하하하하

    고추장은 조금만 넣으세요~

    올리고당도 좋은 단 것입니다.

    저도 주로 올리고당 써요.

  • profile profile

    아하 멸치육수 고기육수 이런거 말한거였네요.
    방금 기억이 났는데 김치찌게 끓일때
    어쩌다 멸치 몇개 넣고 끓이곤 했었는데
    멸치를 넣고 끓여도 맛있었어요.
    멸치는 칼슘이 풍부한걸로 아는데
    전 우유를 잘 안마셔와서 대신 멸치를 잘 먹네요.
    멸치볶음은 가끔 수시로 잘 해먹어요.

  • profile profile

    더블유님이 자전거에 대해서도 잘 아시는데
    가끔 등판력 20도 30도 이런 글 발견하곤 하는데
    전 처음에 등판력이 뭔지 몰랐어도 대충 짐작은 했거든요.
    검색해보니 짐작대로 비탈길 올라가는 능력이였네요.
    등판력 30도 이런건 비탈길 30도 정도 되는 언덕길에도
    잘 올라간다는걸로 짐작하고 있고
    등판력은 숫자가 높을수록 좋은거 아닌가 싶은데
    제 짐작이 맞는지 알고싶어요.

     

    더블유님왈 : 맞아유.

    제이엔지왈 : 맞았네유.

  • profile profile
    등판력은 일반 자전거에서는 잘 안쓰는 말이고, 전기자전거에서 필요한 건가보네요.

    숫자가 높을 수록 모터 힘이 강해서 더 잘 올라가는 것 같아요.

    일반 자전거는 엔진(허벅지를 비롯한 신체)이 곧 등판력이겠지만요. -0-;;;;
  • profile profile
    전기자전거와 킥보드 검색하고 알아볼때
    등판력이 자주 나와서요.
  • profile
    저는 김치를 못먹어요. 대신에 소금에 절인 배추에 고추가루와 젓갈 등을 넣고 무쳐서 먹는걸 좋아해요
  • profile profile
    한국인이라면 누구나 먹는 김치인데
    김치를 못먹는다니 참 안타깝네요.
    소금에 절인 배추에 고추가루 젓갈을 넣고 무쳐서 먹으면
    그건 겉절이라고 하는데 겉절이라도 먹을 수 있어 참 다행이예요.
  • profile profile
    겉절이도 못먹어요. 대신에 상추에 고추가루랑 참기름 넣고 살짝 뭍여서 먹기만 해요
  • profile profile
    소셜스쿄님 분명히 소금에 절인 배추 어쩌구 무쳐서 먹는거
    좋아한다고 해놓고 겉절이도 못먹는다고 말을 바꾸네요.
    이젠 배추가 아니라 상추 어쩌구 하네요.
    저도 모르게 검은고양이 네로가 생각났어요.
    이랬다 저랬다 장난꾸러기 냐옹하는 네로말예요.
  • profile profile
    맨날 저만 머라고 하네요. T.T 힘들어서 인터넷이 끊길것 같네요.
  • profile profile
    소셜스쿄님한테 뭐라고 한거 아니예요.
    그냥 그렇다는거예요.
    그냥 가볍게 웃고 넘어갔으면 해요.
    인터넷이 또 나왔네요.
  • profile profile
    그냥이는 아까 그 고양이를 말하는건가요? 저희집 고양이 별명은 저냥이 입니다
  • profile profile
    소셜스쿄님 고양이 이름이 저냥이라니 웃겨요.
    제가 말한 그냥은 고양이와 상관없이 그냥저냥 말한거예요.
  • profile profile
    그냥저냥은 누구 고양인가요?
  • profile profile
    고양이 이름 아니예요.
    그냥저냥은 그럭저럭 그러그러한 모양으로
    그저 그렇게 이런 뜻으로 말한거예요.
  • profile profile
    제 글이 그저 그런가요...T.T
    인터넷이 끊길려고 합니다.
  • profile profile
    그건 그저 설명한거뿐이예요.
  • ?
    김치 찌개에는 김치 설탕 참기름이면 끝이지요!
  • ? profile
    설탕도 넣어요?
    김치찌게에 설탕 넣는다는 말 처음 들어요.
    집에 설탕이 없으니 대신 올리고당 넣고
    참기름 넣고 요렇게 초간단으로
    김치찌게 만들어봐야겠네요.
    진짜 그렇게 해도 김치찌게가 맛있을꺼란 생각이 들어요.
    참기름만 넣어도 맛있을테니까요.
  • profile ?
    설탕 넣으면 김치의 신맛을 좀 없애줘요~ㅎㅎ
  • ? profile

    아하...설탕이 신맛을 없애주어서 그런가봐요.
    근데 전 신걸 좋아해서 신맛이 나면 나는대로 좋네요.

    그래도 맛이 어떤지 궁금하니 

    올리고당 살짝 넣고 만들어봐야겠어요.

    겨울 신김치는 어찌나 맛있던지
    신김치 참 좋아해서 겨울엔 그냥 먹곤 하는데
    김장신김치가 진짜 맛있어요.

  • profile
    집에 돼지고기가 없어서 그냥 참기름만 넣고
    김치찌게 했는데 돼지고기 안넣고 참기름만 넣어도
    맛있다는걸 알았네요.
    그리고 계란을 위에다 넣고 끓여먹었는데
    계란이 익으면 이것도 맛있어요.

    누구나 다 아시겠지만 김치국도 맛있어요.
    김치를 썰어서 멸치 몇개만 넣고
    무조건 팔팔 끓이기만 하면 김치국이 되네요.
    가끔 김치국부터 마신다 이런 말을 하는 경우가 있는데
    이런 말이 어쩌다 생겼나 모르겠어요.
    김치국은 시원하기만 한데...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