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토픽게시판

저는 평소에 고무장갑 사용 잘 안해요. 맨날 맨손으로
설겆이하거든요. 저는 매일 이것저것 절약하며 사는데

겨울엔 온수 아끼려고 냉수로 설겆이하곤 하는데

손이 너무 차고 시려워서 너무너무 추울때만

가끔 고무장갑 끼고 설겆이하네요.
그런데 이번에 고무장갑이 설겆이하다 어느 틈엔가

구멍이 나버렸어요. 다른덴 멀쩡한데 그냥 버리기는 아깝고 
옛날에 그렇게 되었을땐 본드 붙여보곤 했지만 
시간 지나면 저절로 다시 떨어지곤 했거든요.
그래서 이번엔 장갑을 뒤집어 스카치테이프로 구멍난 부분
잘 붙여주고 다시 뒤집어 물 안새게 케이블 타이로
꽁꽁 동여매주었어요. 
이렇게 해주긴 처음인데 설겆이 해보니 물이 안새네요.

방금 설겆이하다 고무장갑 찍어봤는데 
모양새가 좀 웃겨서 제가 봐도 웃기는 장갑이네요.

 

고무장갑.jpg

 

장갑 이야기하다 문득 생각나서 이야기하는데

찬바람이 불고 날씨가 너무너무 추울때만 제가 가죽장갑 아닌

두툼한 솜 들어간 장갑을 끼고 나가거든요.
그런데도 손가락이 엄청 시려요. 특히 손가락 끝 손톱 부분이요. 
아무리 두툼하고 따뜻한 장갑 껴도 너무너무 추울땐 
어쩔 수 없이 모두다 손 시려운건 마찬가지인지 알고싶어요.
아무리 혹독한 추위에도 손이 시렵지 않은 특별히 따뜻하고
좋은 그런 장갑 없을까요? 
겨울에 일하러 나갈때 거위털 패딩 입어서인지

몸은 안추운데 손가락이 제일 시려워서 그러거든요.
너무너무 추울땐 손이 시려요.

발이 시려요. 겨울추위가 싫어요.
그래도 겨울에 내리는 하얀눈은 참 좋아요.
오늘 새벽사이에 하얀눈이 내렸네요.
지금은 눈이 많이 녹았지만 아직 빙판길이 남아있으니

넘어지지 않게 모두 조심하세요.

 

  • profile
    저렇게 묶어서 사용하면 두번째 손가락이 섭섭해 합니다.
  • profile profile
    두번째 손가락이 진짜로 섭섭해 한다면
    내가 어떻게 해야 좋을지 모르겠어요.
    그냥 같이 공평하게 꽁꽁 동여매주어야 할지...
  • ?
    이번에는 인터넷이 아니라 장갑을 안끊기게 하셨네요
  • ? profile
    기가 막혀서 웃음이 절로 나왔어요. 하하...
    소셜스쿄님은 여전히 계속 일구월심
    초지일관으로 계속 인터넷이라 하네요.
  • profile
    매일 마늘 한쪽씩 드세요. 혈액순환이 잘되면 손발이 따뜻해집니다 ㅋ ^_________^ 마늘과 양파는 성인에게 최고!
  • profile profile
    양파와 마늘은 매일 섭취하는거네요.
    된장찌게나 김치찌게 만들때 양파 마늘 들어가거든요.
    마늘이 굉장히 좋다는거 잘 아는데
    손발이 따뜻해진다는 말은 영흥도우럭님이 알려주셔서
    오늘 처음 알았어요.
    집에서 난방비 아끼려고 난방 안틀고 지내도
    손발이 그리 시렵거나 하지 않는데
    날씨 너무너무 추울때 밖에 있을때만 그러네요.
    이젠 마늘을 찌게에 넣을때 조금 더 넣어서 먹어야겠네요.
  • profile
    전 맞벌이 부부라 와이프가 음식은하고 뒷처리는 제 담당이죠 그래서 설겆이에대해서는 나름 자부심을 가지고 있습니다. ㅋㅋ
    제 경험상 고무장갑 빵구나는 원인중 1순위는 가위더라구요 두번째로는 벚을때 손이 큰사람들은 잘 빠지지 않아서 손가락 부분을 잡아 당기다 보면 뜯어지는 경우도 더러 있구요
    1순위가 가위인 이유는 제 설겆이 습관일수도 있을것 같아요 설겆이 하면서 가위를 벌려서 수세미로 닦는데 벌리고 오므리는 과정에서 가위 뒤쪽으로 장갑이 씹힐경우가 많더라구요.. 이거 원인 찾는데 한참 걸렸습니다. 공감하시는분 있나요?
  • profile profile
    저는 그 원인이 칼이 아니였나 잠시 생각했었는데
    그러고보니 어쩌면 저도 가위가 원인이 아니였나 싶어요.
    보고하비님이 그리 말하시는걸 보고서야 알았어요.
    김치를 도마에 꺼내놓고 칼로 썰기 번거로와서
    김치를 그냥 가위로 싹뚝 싹뚝 짜르곤 해서 먹었거든요.
    저는 주방가위는 주로 스테이크 해먹을때 고기 자르거나
    김치 자르는데만 사용하는데
    가위를 벌려 수세미로 닦는 경우도 있었네요.
    그래도 고무장갑 구멍난 원인을 결국 잘 찾아내셨네요.
  • profile profile
    정답입니다. ㅋ 아마 맞을거에요 원인을 안 뒤로는 빵구난적 없었어요
  • profile profile
    이젠 가위 조심해야겠어요.
    고무장갑 한번 사면 반년 지나도록 사용하는데
    지난 여름에 사서 별로 쓰지도 않은 장갑이
    이번에 구멍이 나버렸네요.
  • profile

    고무장갑 아주 못쓰게 되었을때
    다른 분들은 그냥 버리시는지요.
    저는 그냥 버리지 않아요.
    고무장갑을 여러겹으로 가느다랗게 잘게

    가위로 짤라내서 고무줄 필요할때
    고무줄로 사용하네요.
    이것도 절약하기 위한 좋은 방법이 아닐까 생각해요.

  • profile profile
    당연히 그냥 버렸죠.. 대단하십니다.
  • profile profile

    아하...보고하비님은 그냥 버렸네요.
    고무줄 필요할때 고무장갑이 질겨서
    잘 안끊어져서 그거 그렇게 고무줄로 사용하면
    유용할때가 있더라구요.

    그런데 여름엔 너무 더워서 고무장갑 줄이 

    느슨해져서 시간 많이 지나면 저절로 끊어져

    그때 버리곤 하는데 고무줄 사용하는 경우

    거의 없다보니 가끔 그냥 통째로 버리곤 하네요. 

  • profile profile
    네 와이프가 고무장갑 자르고 있는 날보면 궁상이라고 할까봐 혼자 웃네요 ㅋ
  • profile profile
    혼자 웃고 있는 보고하비님 떠올리며
    저도 모르게 웃음이 절로 나왔어요. 하하..
    웬지 재밌어요.
  • profile
    고무장갑은 저렇게 되면 쓰는 의미가 없어지기에ㅠㅠ 새로 하나 사시는 게 좋을거에요.
    맨손으로 설거지를 하면 시간이 지날수록 피부가 노화되는걸 체감하실 수 있습니다ㅎㄷㄷ 아무래도 주방세제는 피부에 좋으라고 만들어진건 아니다보니 피부에 어느정도 영향을 주는 것같아요.
  • profile profile

    지난 가을 이마트에서 고무장갑 회색으로 된거
    두개를 묶어 싸게 할인해서 새로 사둔게 있네요.
    지금 그 구멍난 빨간 고무장갑은 별로 잘 안쓴거라서
    그냥 버리기 뭐해 그렇게 구멍 막고 쓰다가
    다시 물이 새면 그때나 버리고 그후 새거 꺼내 쓰려 해요. 
    맨손으로 설겆이를 하면 안좋다는거 저도 아는데
    저도 모르게 맨손으로 설겆이하는게 편해서
    자꾸 맨손으로 하게 되네요.
    제 손은 너무나 곱고 이쁘다는 말 많이 들어왔는데
    그러고보니 요즘 제 손이 많이 거칠어 보여요.
    앞으로 조심해야겠어요.

  • ?
    겨울에 고무장갑이라니>< 생각만 해도 춥네요. 으~
  • ? profile
    주디님이 춥다고 해서 방금 퍼뜩 생각났는데
    고무장갑안에 기모가 들어가서 겨울에 쓰기 좋은
    따뜻한 고무장갑이 슈퍼에서 파네요.
  • profile

    케이블 타이로 묶은 고무장갑 끼고

    자주 설겆이하다 보니 설겆이 제대로 안되고

    너무도 불편해 그냥 과감하게 버리고

    새 고무장갑 꺼내서 쓰고 있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