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펜데믹 이 시대에 가장 위대한 사람은 

코로나 전사란 생각이 들어요.

코로나와 관려된 모든 일을 하는 사람들....

무거운 방역복을 입고 비가 오나 눈이 오나

코로나 확진자를 위해 열심히 치료하고

진심으로 애쓰는 의사, 간호사들...

생명을 살리기 위해 고전분투하는 사람들...

이런 사람들에게 경의를 표하네요. 

이런 사람들이 있기에 코로나가 치료가 되고 

사람들 모두가 희망을 갖고 살아갈 수 있는거라 생각해요. 

다들 알다시피 요즘은 계속 코로나가 최대 관심사라

코로나 이야기를 안한래야 안할 수가 없어요. 

 

제가 사는 성남 분당에서 코로나 확진자가

어제만 해도 4백명대였는데 오늘 6백명대가 되었어요. 

매일 점점 게속 불어나고 있어 너무너무 걱정스러워요. 

오미크론이 유행처럼 계속 번져가고 있는데 

유행은 시간 지나면 사라지기에

오미크론도 시간 지나 저절로 사라졌으면 좋겠어요. 

오미크론이 급증하다 보니 앞으로 계절 독감처럼 

오미크론을 관리 검토한다고 하네요. 

정녕 코로나는 이렇게 독감처럼 다루게 되고

평생 지속되는건가 싶어요. 

 

콜레스테롤약 떨어져서 두달만에 내과에 갔는데

코로나때문에 겁이 나서 오늘은 진찰 안받고

약처방전만 받고 바로 나왔어요.

확진자수가 두달후엔 확 줄어야 하는데

여전히 계속 불어날까봐 노심초사하게 되네요.

그러나 이젠 불어나는 숫자에 연연하지 않고

초연해지고 싶어요.

글쓴이 제이엔지

profile
JNG
  • profile
    혹시 지역 조사는 왜 하시는지 알수 잇을까요?
  • profile profile

    타운인들은 어느 지역에서 제일 많이 사시는지
    그냥 알고싶었을 뿐이예요. 조사는 아니구요.

    제가 뭐라고 조사를 하겠어요. 
    람보님이 지역 조사라는 표현에 제가 좀 놀라고
    제가 뭔가 잘못했나 싶어서 설문조사 올린거 지웠어요.

  • profile profile
    사는 지역 등등은 개인정보에 포함되어 있어 주의 하실 필요는 있을 것 같습니다. ㅎㅎ
  • profile profile

    그런 것도 개인정보에 포함되나요?
    처음 알았어요.
    전 늘 분당에 산다는 말 자주 했는데....

    오래전부터 이곳에서 어떤 분들은 제주도에 산다 혹은 대전에 산다

    이런 댓글들 종종 보곤 해와서 괜찮은 줄 알았어요. 

  • profile profile

    제이엔지왈 : 람보님은 어디 살아요?
    람보님왈 : 안알려 줄래요.

    혼자 이런 대화 상상해 봤네요.
    만일 제가 사는 경기도에서 가까운 곳에 살거나 하면
    마음이 한층 더 가깝게 느껴지거나 할테니
    그래서 알고 싶은거였어요.
    그래도 길은 멀어도 마음만은....

  • profile profile
    사이트에서는 개인정보로 취급할 수 있지요.

    물론 익명이라는 하에 되어있지만.. 설문조사로 나온 결과물을 가지면 대체적으로 이 사이트의 이용자의 범위 등등을 조율할 수 있는 자료가 될 수 있기도하고 이 부분은 타운에서 동의를 통해서 구해야하는 그런 지표가 될 수 있지요.

    단순한 영역에서만 생각하시기 보다 다른 경우도 있구나를 생각해주시면 좋을 것 같아요 ㅎㅎ
  • profile profile
    그렇지 않아도 그런 경우도 있구나
    이리 생각하긴 했지요.
  • profile

    부천에 사는데 부천도 꽤 나옵니다.ㅠ.ㅠ400명대죠. 오미크론은 10만명대까지 일 확진자수가 나올수있다고 하니 참으로 걱정이 아닐수가없네요. 그런데 이 코로나 문제를 일부 사람들이 인지를 못하고 에라 모르겠다 이젠 나하고 싶은데로 하고 살란다 이런 사람들이 늘어나고 선동되면서 더 늘어나는거 같아서 갑갑스럽네요.ㅠ.ㅠ

  • profile profile

    성남시는 600명대인데 부천시는 400명대군요.
    하루 하루 지날때마다 매일 긴장속에서 살고 있네요.
    겨울이라 날도 추운데
    당분간 다들 집에서만 지내고 직장에 다니시는 분들은
    재택근무만 하셨으면 좋겠어요
    그리고 백신을 맞았든 안맞았든 상관없이 많이들 걸리니까
    지금은 마스크 제대로 잘 쓰고 방역수칙 잘 지키는게
    제일 중요하다 싶어요.
    마스크만 제대로 잘 쓰면 이게 제일 안전하고

    마스크야말로 최고의 백신이 아닐까 싶어요. 

  • ?
    실시간 확진자 3만명이네요 ㅠㅠ 내일은 3만 5천명 되는건 아닐지
  • ? profile
    지금은 오미크론 대유행이라 그런가봐요.
    어느 기사에 보니 빌게이츠가 오미크론은 3개월만에
    진정될꺼라 했거든요.
    진짜 그 안에 얼른 진정되었으면 좋겠어요.
  • ?

    에이즈바이러스는 발견한 분이 백신은 1년에 1번만 맞는게 좋다고 합니다. 자주 맞아서 항체를 계속 생기게 하면 오히려 인체 내부에 다른 현상들이 발생할 수 있다고 하네요. 화이자 쪽에서도 이렇게 발표했다고 하네요, 오미크론은 초기 코로나 보다 위험성은 낮지만 전염이 빠르게 된다고 하는데, 그래서 오미크론으로 집단 면역력을 생기게 한다고 합니다. 그런데 이게 목적이라면 왜 백신을 3차까지 맞게 하고 마스크는 쓰는가요? 집단면역력을 생기게 한다면 백신도 안맞고 마스크도 안써야 하는데, 앞뒤가 맞지 않아요

    변이가 계속되면서 현재 오미크론이 끝판왕인데 결국 약해졌다는거 아닌가요? 위험성도 줄어들었는데 곧 끝나는거 아닐까요?

  • ? profile
    백신은 자주 맞으면 안좋다고 하네요.
    그래서 제 생각에도 1년에 한번쯤 맞으면 좋겠다 싶어요.
    가이더님이 말하신대로 위험성도 줄어들어서 곧 끝나게 되면
    얼마나 좋을까요.
    오미크론이 진짜 끝판왕이길 바라네요.
  • ? profile

    오미크론이 조금 약하다보니까 백신 안맞는 사람들 다 걸리게해서 집단면역 얻고 싶은 충동이 생기는 것이 당연할수 있는데, 위험한 생각이죠. 오미크론이 끝이 아니라 다른 변이의 시작일 뿐일테니까요. 통제 안해서 미국 정도로 감염되면 하루 500명 사망자 나올텐데, 그 동안 정부의 과잉보호에 익숙했던 사람들이 이런 숫자를 감당할 수 있을런지는 모르겠습니다~.

  • profile profile
    토비리님도 그리 말하시는거 보면
    오미크론이 조금 약하긴 약한가봐요.
    기사에서도 종종 그렇게 말한거 봤는데
    오미크론이 진짜 약해서 많은 사람들이 걸려도
    금방 잘 치료가 되어서 많은 사람들이 무사했으면 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