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운광장토픽게시판

집안에 교체후 안쓰는 스마트폰 몇개씩은 다 있으시죠?

저도 얼추 다섯개는 있는 것 같습니다.

이걸 어떻게 활용하면 좋을까.. 참 고민이 많았죠.

 

1) 가장 흔한 방법이 CCTV로 쓰는겁니다.

저 역시 이 방법으로 어느 정도 효과를 보기는 했습니다.

그러나 CCTV라고 하면 실외에 놓을 수 있어야 제대로 효과를 볼텐데

실외에는 방수, 전원, 통신등의 문제로 정말 설치하기가 어렵죠.

사실 실내라고 해도 전원이 참 골치아픈 문제가 됩니다.

화각, 실내인테리어 등을 고려하면 아무래도 천장쪽에 붙여야 하는데

그럼 전원선 빼기가 만만치가 않거든요.

글구 사실 실내 CCTV라는건 필요한 사람이 그리 많치 않아서...

완전 실외는 아니고 건물 실내 복도에 설치해볼까 하는 생각도 있는데

이 경우에는 분실이 우려되는게 문제구요...

게다가 고정시키는것도 만만찮은 일인데.. 사실 실내용 홈카메라류는

고작 2만원 내외로 살 수가 있다보니..

구지 스마트폰 재활용을 할 이유 자체가 좀 약하죠. 

실외로도 쓰려면 쓸 수는 있습니다.

한번은 쓰레기 버리는 놈을 찾으려고 실외에다가 안쓰는 핸드폰을

달아서 CCTV로 몇달간 굴렸죠. (그것도 한겨울에!! 근데 생각보다 잘 버티더군요)

방수가 안되는 스마트폰이라서 비닐로 둘둘 말은 다음에 카메라 렌즈

부분만 구멍을 뽕 뚫어서 해결했습니다.

그리고 창문쪽에 자바라를 이용해서 설치했고 전원은 집안 컨센트에서

창문 구석을 통해 나가도록 했었죠.

그럭저럭 쓸만했습니다. 다만 문제는 야간이었죠.

별도의 적외선 조명 LED가 없는 핸드폰은 야간 촬영이 불가능하고

CCTV로서 반쪽입니다.

주로 쓰레기 버리는 놈들이 밤에 버린다는걸 생각하면 더더욱 말이죠.

게다가 둘째 문제는 WIFI의 안정성 문제였습니다.

이게 일주일에 한번 정도는 WIFI가 끊깁니다... 

아마 기종마다 차이는 있겠지만 어쨌든 핸드폰에게 1년 내내 끊김없는

안정적인 WIFI 연결을 요구하는건... 좀 무리인 것 같습니다.

원래 스마트폰이란게 와이파이 신호가 약해지면 스스로 끊는 놈이다보니...

와이파이 재연결을 위해서 비닐을 뜯고 설정을 다시하는게 너무 귀찮았죠.

그리고 마지막으로... 자바라로 설치했더니 단단하게 고정이 안되서

바람만 불면 마구 흔들리는겁니다. 

근데 아시겠지만 대개 움직임 감지 이벤트로 저장하게 해놓잖습니까?

24시간 계속 저장하면 스토리지가 감당이 안되니까요... 

바람만 불면 화면이 흔들리니.. 이게 움직임이 되어서 하루 종일 촬영이

되고 마는거죠... 뭐 그래도 이건 그리 치명적인 문제는 아니었습니다.

그래서 결론은 핸드폰을 CCTV로 활용하는건 한계가 있다.. 라는겁니다.

 

2) 액자로 활용

이건 정말 옛날 스타일 활용법이죠.

요즘 누가 디지탈 액자같은걸 쓰겠습니까..

그나마 좀 커다란 LCD면 모르겠는데...

스마트폰 사이즈 LCD를 쓰는 디지탈 액자는 아마 더이상 누구도 필요로 하지 않을걸요... 

다만 타블렛이라면 꽤 유효한 활용법입니다.

예쁜 액자틀을 사서 그 안에 타블렛을 잘 매몰시켜서 인테리어 소품 수준으로

잘 활용하는 DIY같은 것들도 있더군요.

 

3) 스마트 AI 스피커로 활용

AI 스피커라고 하면 카카오미니, 네이버클로버, 구글홈, SK누구 등등이 있죠..

근데 사실 이 물건을 보면 구성에서 스마트폰에 스피커 달아놓은거 이상이 안됩니다.

스마트폰으로 못할게 없죠.

카카오미니나 SK누구는 따로 앱이 제공되지 않지만

네이버클로버는 앱 형태로도 제공됩니다.

그리고 구글홈이야 뭐... 앱이 필요없죠. 그냥 핸드폰에 기본으로 깔려있는게

구글 어시스턴트이니까...

아주 좋은 활용법이라고 생각하고 시도를 해봤는데.. 이게 좀 애매합니다.

일단 네이버클로버는... 앱을 쓰면 네이버클로버 기계를 쓰는 것과 거의 비슷한

서비스를 받을 수는 있습니다.

그런데 이게 화면이 꺼져있을때는 음성인식이 안되요!!

화면을 켜야만 음성인식이 됩니다.

즉 일일히 전원 버튼을 눌러서 화면을 켜줘야 한다는거고..

AI 스피커처럼 쓰는건 무리입니다.

그리고 구글 어시스턴트 역시... 구글 홈하곤 좀 틀리죠

화면을 전혀 터치안하고 쓸 수는 없습니다.

개인적으로 네이버 클로버가 좀 힘내줘서 화면이 꺼져있어도 음성인식이

가능하도록 해줬으면 좋겠어요.

네이버가 딱히 클로버 스피커 하드웨어 팔아서 돈벌 생각이 있는건 아니잖아요?

네이버 클로버의 점유율을 높이는거라면 안쓰는 스마트폰으로 동작 가능하도록

제발 화면 꺼진 상태로 스마트 AI 스피커처럼 동작하게 해줬음 좋겠네요...

 

4) 스마트 초인종으로 활용

요즘 스마트 초인종이라고 해서 누르면 사용자 핸드폰으로 알람이 오고

핸드폰으로 서로 얼굴 보며 대화도 할 수 있고 뭐 그런 기기가 꽤 있습니다.

근데 이것도 낡은 스마트폰으로 그대로 시도해볼만하거든요.

뭐 별거 있습니까? 초인종 달린 자리에 낡은 스마트폰 달기만 하면 되죠.

특히 기존 초인종 달던 자리에 대개 전원선이 나와있으니까 전원작업하기도

정말 좋죠...

안타까운건 스마트폰을 스마트 초인종으로 사용하기에 적합한 앱이

없다는 것... 둘째는 역시 도난 우려가 좀 있다는 것이죠... 

3번 스마트 AI 스피커의 경우와 마찬가지로 적절한 앱만 누가 개발해준다면...

꽤 쓸만한 방안으로 보입니다.

도난 우려야 뭐 못뜯어가게 단단히 붙여버리면 되겠죠... ㅎㅎ

 

  • profile

    며칠 전 어느 미국 포럼에 이것과 비슷한 아이디어를 찾는 글이 올라왔었는데, 세탁 완료 벨소리를 인식해서 주인에게 알림을 쏴주도록 한다는 사람이 있더군요. 미국 특유의 거대한 단독주택인데 세탁기가 지하실에 있으니 빨래 돌려놓고 잊어버린다는... ㅋㅋㅋ

  • profile ?

    ㅋㅋ 근데 그런 용도라면 그냥 빨래 시작할때 타이머 알람 같이 걸면 될거 같은데 말이죠...

    사람이 타이머 알람 거는걸 잊어서 문제라면 자동으로 걸리게 할 방법이... 음 있을 것 같은데 말이죠.

  • ? profile
    있겠죠. ㅎㅎ 그런데 구형 스마트폰이 방구석에 썩어나니까 그냥 오버테크놀로지로 해결...
  • profile

    애니콜.jpg

     

    전 삼성 애니콜 폴더폰 요거 너무 잘 썼기에

    디자인도 맘에 들고 너무 실용적이고 이뻐서

    다른건 다 반납하고 버려도 요거 하나만

    그냥 간직만 하고 있네요. 

    요런 삼성 스마트폰 나와주었으면 좋겠어요. 

  • profile ?
    이번에 갤럭시 폴더 Z인가 하는 놈이 나오면 드디어 만족하시겠군요!
  • ? profile
    단비아빠님 표현이 재밌어서 저도 모르게 웃음이 나왓어요. 하하...
    근데 제가 아직은 살 생각이 없어요.
    갤럭시엣지6 사용하고 있는데 이거 아직 고장없이
    잘 쓰고 있어서요. 스마트폰 새거 사더라도
    몇년후에 가서나 새로 살까 생각중이예요.
  • ? profile
    스마트 초인종으로 누르면
    스마트폰으로 보는 이거 혼자 사는 저한테
    너무 필요한건데 알려주셔서 고마워요.
    가격이나 디자인 맘에 드는거 있으면 사려고 하네요.
  • profile

    스마트 초인종이란 소린 오늘 처음 들었어요.

    방금 네이버에 검색해보니까 진짜 그런게 있었네요.

    단비아빠님이 아니였다면 그런게 있다는거

    전혀 몰랐을꺼예요. 

     

  • ?
    저는 안쓰는휴대폰을 CCTV로 활용해보고자 하루이틀 시도를 해보았는데
    화면도 계속 켜저있어야되고 배터리충전도 계속해야되고 해서 포기했습니다..
  • profile
    저는 갤s8을 티맵전용으로 차에 거치해놨습니다.
    차에 거치대 두대달아서 하나는 티맵

    새로구입한 폰은 노래틀어놓거나
    카카오맵 틀어놓고 지도를 두개로 보거나...
    그럽니다.

    더운 여름이 문제같습니다.
    대쉬보드에 열이 너무 오르니까...
    빼놔야하나 어쩌나 싶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