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토픽게시판

데스크탑만 이용하다가 5월부터 파견업무 때문에 고장난 노트북을 수리하려고 마음 먹었습니다.  노트북에 전원램프싸지는 들어오는데 전원버튼미작동/ 팬 미작동 / 화면 무반응 증상으로 사설 수리업체 알아보다 강남 학동에 있는 데이터복구센터를 방문했습니다.  사전에 담당팀장과 통화시 수리비용이 10만원 이상이면 수리하지 읺겠다고 말했고 그쪽에서도 와서 점검하는데 비용발생은 안하니깐 오라고 하더라구요. 시간을 내어 방문 후 약15분여 밑에 기본카버만 드라이버로 제가 후 방비에 쇼트여부 모니터 체크 등을 하더라구요.   체크결과 보드한쪽이 쇼트나서 보드를 교체 해야한다고 합니다. 약22만원정도.   구입한지 약 5년이 지났는데 저가 노트북을 샀었죠! 약50선  거의 반값이라 새로 구입하는게 좋을듯하여 수리 안한다고 말했지요.  그러더니 담당자가 견적서 같은가에 멀 체크하더니. 점검비 25,000원 항목에 체크하고 카드도 된다고 하더군요.. 느닷없이. 게다가 수수료까지...오전에 통화시 어떠한 비용발생도 안한다고 분명히 말했는데...  결국 모르는척을 하더군요... 결국 수수료만 빼고 수리도 못한 채 25,000만 날렸네요.  차끌고 오느라 기름비까지.. 생각하면 억울한 느낌도 듭니다.

 

혹시 여러분도 사설업체 이용시 점검비를 받았던 경험이 있으신지요? 

있으시다면 어느정도 했나요?

그리고 같은 전원문제로 보드의 전원부 부품교체만으로 수리를 했다는 사례들이 있었고 약 7~9만원선으로 보았는데 생각해봐도 속은득한 느낌입니다. ㅠ

모델은 레노버 E540입니다.

글쓴이 비누남어

profile
가슴 따뜻한 노래쟁이 이고픈 남자!
  • profile
    놋북 사설에서 점검오면 당연히 비용이 발생됩니다. 대부분 정직한 분들이시겠지만 바가지 씌우는 업체도 많죠..
  • profile
    점검에 따른 인건비 발생은 당연하다고 생각됩니다.
    하지만 점검비가 없는 것처럼 속인 것이 잘못된 것이죠.
  • profile ?
    네 이 문제는
    노동이 있는곳에 당연히 비용이 발생함에도
    마치 무료로 해 줄듯이 해 주고는 비용을 요구한게 문제인거 같습니다.
  • profile
    저도 노동에 대한 댓가는 분명 있다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단순 커버만 제거하고 기계 물리는데 저 비용이 발생하는지가 의문이며 사전 안내가 없다는게 기분이 좋지 않네요...ㅜㅜ
  • profile profile
    비용에 대해서는 노코멘트하겠습니다.
    (시간당 단가 또는 작업당 단가는 다 다르니까요.)
    위에 적은 것처럼 전화통화상으로 비용이 없는것처럼 안내를 했다는 점이 문제인거죠.
  • profile
    기적이 일어났네요. 약 6개월여간 사용못하던 노트북이 살아났네요. 사설 업체에서 메인보드가 쇼트가 났고 교환해야 한다고 했는데 일년에 한번 꿀까말까하는 꿈속에서 잠자고 일어나서 노트북을 켜보니 전원이 들어왔었습니다. 방금도 자다가 깨어 "데스크탑도 부팅에 문제가 있을 때 하드웨어를 하나씩 제거하며 문제를 해결한 생각이 나서 제일 노트북의 cmos 배터리 + 메인 베터리 를 제거 한 후 다시 모두 결합한 후 버튼을 눌러 보았습니다. 순간! 팬이 돌기 시작하며 바이오스 화면이 저를 반겨 주었습니다.

    간절함이 저를 살린것 같습니다.
  • profile ?
    오우~~ 축하드립니다.
  • profile profile
    오 ㅎㅎ 기적이...
  • profile

    저는 녹음...을 습관화 하고 있습니다.
    도덕적인 관점에서보면 비난받을지는 모르겠지만
    억울한 일은 당하지 않도록 해야하지 않겠습니까.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