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광장자유

오랫만에 단호박 피자 시켜놓고 그냥 문열고 내다보니

깜깜한 밤에 우리 아파트가 갑자기 대낮처럼 환해져서

깜짝 놀랬어요. 윗층에 사는 제가 아래를 내다보니

수많은 사람들이 웅성거리고 있는거예요.

사고가 났나보다 무슨 일인가 궁금해서 긴장된 맘으로

호기심에서 내려갔더니 드라마 찍는거라고 하네요.

제가 사는 아파트 현관 바로 앞에서 드라마 찍는데

드라마 찍는 것도 모르고 긴장했네요.

사고난줄 알고 깜짝 놀랬어요.

조명불빛이 여기저기 환하게 비추여서

밤인데도 마치 대낮같았네요.

저의 집앞에서 드라마 찍는거 몇년전에도 있었는데

집앞에서 다시 드라마 찍는거 오랫만에 보네요.

오래전부터 분당인 저의 동네에서 드라마나 영화 찍는거

여러번 봤어요. 저의 동네근처에서 영화 찍었는데

그 영화 제목 알았었는데 시간 지나 잊어버렸어요.

오늘 찍은건 드라마 제목이 뭔지 잘 모르겠어요. 

사고가 아닌거 알고 그냥 집으로 올라왔어요.

 

오늘 몸이 좀 아프네요. 밥할 기운도 없고 해서

오랫만에 피자알볼로 단호박 피자 시켰는데

다행히 배달료 따로 내란 말 없네요.

따로 내라고 했다면 안시키고 전화 그냥 끊으려 했어요.

피자스쿨에서 멕시칸바이트 피자 사먹을까 하다가

안먹어본 피자 도이치바이트 피자 사먹어야지 했다가

밖에 나가는게 힘들어 그냥 집에서 단호박 시켰어요.

얼마전에 잘못 시켰던 도미노피자 치즈케이크롤보다 훨씬 낫네요.

치즈케이크롤이면 롤안에 치즈가 듬뿍 들어가게 해야 하는데

롤안엔 파인애플만 달랑 있고 치즈만 살짝 묻혀있기만 해서

대실망했네요. 피자는 잘못 시키면 돈만 아까와요.

피자는 기본 피자나 단호박 피자 이런게 제일 무난해요.

흑미 아닌 그냥 빵 도우는 미스터피자에서 나온게 맘에 들어요.

기본피자 미스터콤보피자와 불고기 피자 시켰을때

도우가 담백하고 깔끔한 느낌이였거든요.

따블퐈와 시크릿가든은 별로였지만 쉬림프 골드는

맛이 괜찮았네요.

  • profile
    기진곰 2018.03.20 20:21:19

    배달료 내라고 하면 직접 가지러 가세요.

    운동량이 늘어나니까 피자를 먹어도 살이 덜 찌는 효과가 있답니다.

    돈 아끼고 살 빠지고 얼마나 좋아요!! ㅋㅋㅋ

  • profile
    제이엔지 2018.03.20 20:28:07
    앞으로 배달료 내라고 하면 아예 안시키고
    어쩔 수 없이 직접 가져가긴 해야겠다 싶어요.
    직접 가면 피자 먹어도 살이 덜 찌고
    돈 아끼고 살 빠지고 일석이조일꺼예요.
    이런 생각을 하며 직접 사러가야겠어요.
  • profile
    제이엔지 2018.03.20 20:41:39 Files첨부 (1)

    지금 밤인데 제 방 창문밖이 환해요. 낮인거처럼...

    그래서 밖에 내다봤더니 아직도 촬영중이네요.

     

    후레쉬.jpg

    앞동에 맨 꼭대기층에 후레쉬가

    아래를 비추는걸 집문앞에서 슬쩍 찍어봤어요.

    아깐 사람들 많았는데 지금은 사람 별로 없고

    촬영팀만 남아서 찍고 있네요.

    날씨가 추워서 주민들이 들어갔나봐요.

    저도 추워서 호기심에 잠깐 슬쩍 보고

    다시 집에 들어왔어요.

     

  • profile
    솔파도 2018.03.20 20:52:13
    우리 조명팀이 워낙 저렇게 눈치가 없어요~ 불빛때문에 편히 못쉬게해서 대단히 죄송합니다 ~ 저놈들을 다 짤라야지 안되겠군 ^_^
  • profile
    제이엔지 2018.03.20 20:57:20

    불빛때문에 처음에 정말 깜짝 놀랬어요.
    이제보니 솔파도 방송국에서 나온 조명팀이 촬영했나 보네요.
    너무 웃겨요. 하하...
    짜르지마요. 맘 아파요.
    추운데 밖에서 촬영하느라 고생하는데 안스러웠네요.

  • profile
    아파치 2018.03.20 21:04:15
    저녁에 저희집 앞에도 환했답니다. 앰브런스가 몇대와서 난리가 난줄 알았습니다.....ㅠㅠ
  • profile
    제이엔지 2018.03.20 21:09:36

    앰블란스 볼때마다 모르는 사람이라도 웬지 맘 아프고 그런데
    아파치님 집앞에 앰블런스 한대도 아닌 몇대가 왔다니
    대체 무슨 일이길래...직접 보고 놀랐겠네요.
    우리집 근처에 분당 서울대병원이 있어서
    차가 다니는 거리에서 매일 엠블런스 수시로 보곤 하네요.

  • profile
    아파치 2018.03.20 21:14:06
    여긴 좀 과하다 싶은 정도로 앰블런스와 불자동차가 온답니다.
    아마도 옆집에 응급 환자가 있어서 911에 신고 한 것 같더라구요....^^;;
  • profile
    제이엔지 2018.03.20 21:16:23

    불자동차도 오고 한다니

    미국에서도 사건 사고가 끊이지 않나보네요.

    세상 어딜가나 문제는 많나봐요.

     

    한국은 119인데 미국은 거꾸로 911이네요.
    미국에 사는 아파치님이 평소에 너무 무리하지말고
    항상 건강 잘 챙겼으면 해요.

  • profile
    socialskyo 2018.03.20 22:10:04
    뭐라고요? 인텆
  • profile
    제이엔지 2018.03.20 22:20:41

    인텆이 뭐예요?

    말하는 중에 인터넷 끊어졌나봐요.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