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명단이 사라진 그후 룰루랄라하며 맘껏 눈팅하는 
눈팅족들이 범람하기 시작했습니다.
눈팅모드에 돌입하신 분들 숨지만 마시고 
엑스이타운에 나타나주세요.

 

눈팅모드 해제하라
눈팅모드 해제하라

 

단희아빠님이 나서서 눈팅 전선을 단칼에 끊어 눈팅모드 해제하자 

눈팅족들의 희비가 엇갈리기 시작합니다. 

그러나 대부분 눈팅족들은 그 어떤 외침에도 요지부동 
어떻게 해야 그들을 움직일 수 있을까요?

마침 xelayout님이 무료 레이아웃 배포로 일부 눈팅족들 대거 출동!
이곳에 좋은 레이아웃 무료로 배포해주시는 분 계셔서 참 다행입니다.

 

XE 포크 버전인 라이믹스가 나오면서 많은 분들이 라이믹스에 대한

관심으로 눈팅족들이 종종 모습을 드러내곤 있는데

라이믹스가 있어서 참으로 천행중 다행이라 생각합니다.
xe왕초보도 라이믹스 설치가 가능한걸로 알고 있습니다.

이곳엔 XE3에 대한 관심으로 직접 설치해본 윈컴이님같은 사람도 있고
XE를 아직도 꾸준히 사용하시는 분들도 계시고
XE 안쓰고 그누보드나 워드프레스 사용하시는 분들도 계시고

아무것도 안써도 사이트를 갖고 있기에 매일 들락날락하는 분들도 계시고 
기차게 진짜 귀여운 곰 기진곰 블랙테디베어 검은 곰과 무섭지 않은 구미호

날쌔고 이쁜 고양이 엑스이타운엔 온갖 사람들과 동물들이

함께 어우러져 모여 살고 있는데 아직도 대부분 거의 모두가

눈팅모드에 돌입하고 있으니 은근히 걱정스럽네요.

 

맛있는 영흥도우럭이나 몸에 좋은 윤삼이나 소야밀크 쯥쮸릅 쥬스를

시원한 콜라를 후하니님이 후하게 드려도 눈팅족들 대부분이 꼼짝을 안하네요.
dongdong님이 동동주 마시며 발을 동동 구르다 갑니다. 
날아라님이 새처럼 날라와 눈팅만 한다고 넌지시 알려주곤
다시 날아갔습니다. 대한천자님은 천자 만세 만만세 외치는 소리를 듣고

어디론가 사라져 갔습니다.
모두 환상의 섬 솔파도 섬나라로 간 것일까요?
주말인 오늘은 너무 조용하네요.

더딘하루가 시작된다 싶었는데 어느새 하루가 다 지나가고 
자정이 다가오고 있네요.

 

이곳에 의리의 사나이 라엘님이 가끔 동에 번쩍 서에 번쩍
홍길동처럼 나타나 다행입니다. 어쩌다 불쑥 나타나곤 하는 미솔님

아무리 바빠도 꾸준히 모습 보여주는 웹지기님이나 이온디님 GG님

sejin7940님 아파치님 CONORY님이 계셔서 다행입니다.
눈팅족에서 벗어나 잠시 일단놓고말해 하듯 나서며 프렌다님, Double'U'님, 

DoubleCheck님, SimpleCode님, 보고하비님, 똑띠님, 가이더님, 휘즈님 칼럼님

우리아기님, 착한인연님 언션님처럼 가끔 슬쩍 슬쩍 나타나 글 올리는 분도 계시고 

삼천포 아닌 삼포에서 오신 분도 계시고 승리의 표시 브이를 내보이는 이브이님 

가끔 뚜방뚜방 걸어다니는 분도 계시고 숨가쁘게 나타나곤 하는 숨가빠님

NEX님 YJsoft님 RADIX님 재밌는 궁뎅이님 포커스님 팀워크님 마신님과 더불어

socialskyo님 다이오니님처럼 꾸준히 나타나는 분도 계셔서 참 다행입니다.
스스로 눈팅족이라 말하였으면서 용감하게 나타난 도균짱님도 계시고
KiMoHwang님처럼 멋진 사진 꾸준히 올려주시는 분도 계시고
람보님 기븐님 구름이님처럼 이따끔 불쑥 불쑥 나타나 꾸준히 관심을 표하는

그런 좋은 분들이 계시기에 엑스이타운은 계속 발전해 나가리라 생각합니다.

 

로그인 명단이 사라졌다해도 눈팅모드에만 전념하기보다 

엑스이타운을 위해서라도 지속적인 관심을 표하셨으면 하는 생각에

최근에 글 올린 분들을 떠올리며 저도 모르게 이런 글 적게 되었습니다.

조금 있으면 곧 내일이 되는데

모두가 밝게 웃으며 즐거운 하루 되셨으면 합니다.

글쓴이 제이엔지

profile
JNG
  • profile
    그래도 여기는 양반입니다. 제 사이트 눈팅족들은 이곳 분들보다 10배는 더 꿈쩍 안합니다. 주 연령층이 40대에서 50대 중반이라 그들의 과묵함에 항복한 상태입니다. ㅎㅎ
  • profile profile
    여기는 양반이라는 표현이 은근히 재밌어요.
    이곳 엑스이타운은 남녀노소 모두 온다고 생각하는데
    모두가 과묵하지 않고 친구처럼 서로 즐겁게 이야기 나눌 수 있었으면 좋겠어요.
    대화란 참 소중한거라 생각하거든요.
  • profile profile
    제이엔지님 요새 외로워요? ㅎㅎㅎㅎ 웃자고 한 말임!
  • profile profile
    혼자 있어도 외롭거나 하진 않아요.
    이젠 혼자라는 사실에 너무 익숙해져 있거든요.
    단지 그 누구라도 이곳에서 서로가 친구처럼 이야기 나눌 수 있다면
    모두에게 좋을듯 해서 그리 표현한거였어요.
    모두가 따뜻하고 화목하게 잘 지냈으면 하는 맘에서요.
  • ?
    xetown의 산소같은 여인
  • ? profile
    그리 표현하시니까 웬지 황송하네요.
    아무튼 고마와요.
  • profile
    오늘 저의 섬에선 손님 안받았습니다~!
  • profile profile
    솔파도님 댓글이 걸작이네요. 하하하
  • ?
    눈팅모드가 뭐죠? 어렵네요
  • ? profile
    눈팅모드는 묵언잠행과 같은거예요.
  • profile ?
    찾아 보니 말도 안되게 다르네요. 묵언잠행하시는분들 섭섭하실듯..
  • ? profile
    묵언잠행이 아무말도 하지않고
    남몰래 숨어서 오고가는걸 말하는거라
    눈팅모드와 같아요.
  • profile ?
    그러니 얼마나 힘들겠어요.
  • ? profile
    눈팅하면 눈이 팅팅 부어서 아픈 것도 아닌데
    힘들다기 보다는 오히려 눈팅이 편해서
    많은 사람들이 눈팅만 하는듯 해요.
  • profile ?
    아 그래요? 제이엔지님은 그렇게 생각하시나보네요. 저랑 다르군요.
  • ? profile
    생각이 같아 공감을 느끼면 좋은데 아쉽게도 생각이 저랑 다르네요.
  • profile ?
    넹~
  • ? profile
    네~
  • ?
    일단 추천 한 번 클릭하고 갈게요~
  • ? profile
    글 잘 쓰지도 못했는데
    나무라기는 커녕 추천해주시니 고맙구요.
    웬지 쑥쓰럽네요.
  • ?
    허허...(추천꾹!)
  • ? profile
    항상 부드러운 느낌을 주는 소야밀크님을
    다시 만나 기쁘고 고맙네요.
  • ?

    헐1.PNG저는 다음번에 있는건가요..... 안보이네요.

  • ? profile

    무엇이 안보인다는건지 잘 몰라서 잠시 헤맸네요.
    혹시 제가 쓴 글에 닉네임이 안보여 그러나 싶어
    NEX님을 글안에 얼른 넣었어요. 마침 다른 닉네임도
    퍼뜩 생각나서 생각나는대로 추가해 넣었네요.
    NEX님 닉네임 영어가 간단해서 기억하기 참 좋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