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토픽게시판

지엠데이타는 시간이 너무 많이 걸려 사용을 잘 안했는데 
몇년만에 지엠데이타로 베드섹터 검사해봤어요. 
1.5테라 삼성 외장하드 인내심을 갖고 검사를 진행햐는데

5시간이 넘도록 아직도 계속 12%에 머물고 있네요.

 

gm.jpg

 

지엠데이타로 검사하는 같은 시간에

하드튠으로 베드섹터 빠른 검사해봤어요. 

 

hdtune.jpg

 

빠른 검사임에도 불구하고 5시간이 지났음에도 아직 그 상태에 머물러 있고

뭐가 문제인건지 더이상 검사가 진행이 안되네요.

저 상태에선 백날을 기다려봐야 소용없을 듯 해요. 

그래서 그냥 닫아버렸어요. 

 

삼성 스토리스테이션 외장하드에서 새어나오는 하얀 불빛이

가끔 불규칙하게 깜빡거렸네요. 

 

 

 

하얀 불빛이 깜빡이는 속도가 처음엔 천천히 움직이다가 나중엔 갑자기

재빠르게 움직였고 그러다가 한참동안 꺼져있기도 했네요.

뭔가 매우 불안정해 보였어요. 

배드섹터가 있는 섹터영역만 제외하고 파티션을 생성해 쓸 수있다 해서

이런거 알아내고 싶어 베드섹터 검사 끝까지 해내려 맘 먹었는데

한참 시간이 지나도 아직도 여전히 계속 그 상태에만 머물러 있네요.

베드섹터 검사가 이토록 오래 걸리니 심신이 지치게 만드네요. 

너무 힘들어서 베드섹터 검사 포기했어요.

삼성 스토리스테이션 외장하드 어차피 오래 쓰기 힘들테고

아깝지만 못쓰게 되었을땐 그냥 과감하게 버려야겠어요.

이렇게 포기하니까 마음이 참 편해졌어요. 

 

외장하드 문제 해결 24 file

 

어제 이 글 올렸을때 외장하드 문제가 극적으로 해결되었는데

비록 그 외장하드 오래 쓸 수 없지만 저혼자 아무리 애를 써봐도

하드 인식이 안되었는데 결국 인식이 되었다는거 자체가

저를 기쁘게 했네요. 전 그냥 외장하드 이야기한건데 binst님 덕분에

외장하드가 잠시라도 살아나서 엑스이타운에다 말하길 잘했다 싶었네요.

이래서 엑스이타운이 좋구나 싶었어요.

저뿐만 아니라 수많은 사람들에게 도움을 주니까요.

 

가을태풍이 또 온다고 하네요.

주말인 오늘 즐겁고 편안한 맘으로 잘 보내시고 

태풍에 피해받지 않도록  모두 조심하셨으면 합니다.

  • ?
    하드 튠으로 저정도 찍혔으면 더 이상 검사는 무의미하고, 백업부터 진행하시는 것을 권해드리고 싶어요.
  • ? profile

    백업하려 했지만 하드가 인식이 안되어서 백업을 할 수가 없었어요.
    포맷을 하니까 하드가 그때서야 인식이 되었네요.

  • profile ?
    돈을 주고 복구를 해야할 정도라면 명정보를,
    그정도까지는 아니지만 일부라도 데이터 살리고 싶으시면 복구 툴 돌리세요.
    이전 글에서 0x05 수치가 2000넘어서 조금 불안요소가 있긴 하지만요.
  • ? profile

    외장하드 문제 해결 24

     

    제가 이 글에다도 말했지만 그 외장하드엔 중드 자료만 보관되어 있었어요.

    복구툴 여러 프로그램 사용해봤지만 아무 소용이 없었어요.

  • profile
    지엠데이타 프로그램 닫으려는데 안닫혀지고 꼼짝을 안하네요.
    그래서 컴퓨터 끄고 다시 들어왔어요.
    겨우 하드 인식되게 만들었는데
    오래 못가고 금방 못쓰게 될 듯 하네요.
  • ?
    오우~~~
    난 20gb도 관리 안되어서 컴 다시 장만함
    그런데 1.5테라나...
  • ? profile
    웬지 웃기고 컴 다시 장만할만함
    20gb라니..
  • profile ?
    맥북 256짜리 반 잘라서 윈도우 설치하고
    거기에서 작업하다 보니 여유분이 한 35gb 되더라고
    거기에서 작업한다고 사용하는게 20gb인데 조금만 관리안해도 여유분이 10gb가 안되는것도 있고
    이러다가 어느순간 컴이 죽으면 뭐 된다는 걱정과 함께
    요즘 그래픽디자이너들이
    엄청 큰 파일을 보내는 경우들이 간혹 있는데 그럴때 버벅거리는게 짜증나기도 해서

    겸사겸사해서
    포토샵 큰 파일 돌아갈 정도로만 셋팅해서 장만함 ㅋㅋ

    두달째인데 아직 자판 적응이 안되네...
  • ? profile

    포토샵 큰 파일 돌아갈 정도만이라도 셋텡해서 장만하길 잘했네요.
    근데 난 맥북 이런거 안써봐서 몰라요. 
    자판은 시간이 지나야 적응할 듯...

     

    내가 자판기는 아이락스 6431 사용해오다가

    작년 겨울에 아이락스 6170으로 바꿨어요.

     

    jng자판기.jpg

     

    방금 찍은건데 아이락스 키보드 이 모델이 그 전 모델보다 스페이스키가 길어서

    한/영키 누를때 손가락이 빨리 잘 닿질 않고 금방 잘 안쳐지고 해서 

    이거때문에 매우 불편했는데 점점 쓰다보니 저절로 적응이 되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