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XETOWN 하자마자 가입해놓고 처음으로 글을써보네요.

 

무슨 말을 쓸까 하다가 XE에 관한 이야기로 하소연 글입니다. (첫글이 하소연이라니...)

 

XE → 그누보드 → XE → 워드프레스 → XE 순으로 이동해왔습니다.

 

XE를 처음접하고는 아... 편하다 쉽다... 운영하기 편하겠다!! 라고 생각했었는데...

 

차츰 더 편한걸 찾다가 유료 레이아웃들과 모듈, 애드온들을 구매하다가 더 큰 욕심이 생기더라고요

 

디자인도 더 좋게 기능도 아예 없는것을 추가하게... 그런데 XE쪽은 뭔가 하려면 단가가 비싸...

 

그누보드로 갔다가 워드프레스로 갔다가 다시 XE로 돌아왔습니다.

 

결론은... 돈주기 싫으면 공부해서 내가 만들어야한다는것...

 

이제까지 외주를 주다가도 간단한것도 너무 비싸서 아쉬운 소리하다가...

 

이번에 웹, 서버공부를 하면서 느낀게 아... 비쌀만한 이유가 있구나... 생각되네요.

 

공부하기전에는 시간도 얼마 안걸리고 쉬울거라 생각했던것들은 그냥 싸게 좀 해주면 안되나 생각했었는데

 

그걸 할 수있기까지의 시간과 노력을 생각안하고 살았었네요... 직접해보니까 오히려 저렴한 금액이라고 느낍니다.

 

요즘은 간간히 기타교습도 받고있는데 주변에 악기다루는분들만 보더라도 참 대단하더라구요.

 

참 인간마음이 간사한게 겪기전엔 그 고충을 모른다는것 같네요.

 

난이도가 높고 낮음이 문제가아니라 시간과 노력이 든다는 것 자체가 어려움이라는것

 

시간이 바로 돈이구나라는걸 절실히 느끼고 있습니다. 

 

요즘 리눅스서버와 html을 공부중이에요. 책과 영상을 보고 결국 공부하더라도 그 내용들을 경험하고

 

구글링을 통해 찾지않는이상 바로바로 실 적용이 힘들다는것에 좌절중입니다.(시간이 약이겠지요?)

  • profile

    시간 == 돈

    외주를 시키면 눈에 보이는 돈이 들지만, 직접 하면 눈에 보이지 않는 내 시간이 드는 건 마찬가지죠. 물론 한 사람의 3600초가 다른 사람의 3600초와 항상 같은 금전적 가치를 가지는 것은 아니고, 같은 사람이라도 근무시간이냐 여유시간이냐에 따라 가치가 달라질 수 있겠지만... 기본적인 공식은 변하지 않더라구요. 특히 상당한 수익이 발생하는 사이트를 운영하시는 분이 외주로 처리해야 할 일을 직접 처리하느라고 정작 더 중요한 수익사업에 집중하지 못하는 실수를 보면 안타깝습니다.

    흔히 어떤 기술을 배우는 데 1만 시간을 투자하면 전문가가 될 수 있다고 하죠. 프로그래밍도 1만 시간, 악기를 배우는 것도 1만 시간... 풀타임으로 한다면 각각 5년씩 걸리는 셈입니다. 보통 사람이 5년간 대학을 다닌다면 돈이 얼마나 들고, 5년간 열심히 일한다면 돈을 얼마나 벌 수 있을까요? 최저임금으로 계산해도 6천만 원, 보통은 1억이 넘겠죠. 이렇게 생각하면 흔히 돈으로 환산하기 어렵다고들 말하는 전문기술에도 대략의 가치는 매길 수 있을지 모릅니다. 저 사람은 지금의 자리에 이르기 위해 1억 이상을 투자한 사람이다, 라는 식으로요.

    플레이캠핑님처럼 외주와 직접 개발의 차이를 잘 이해하고, 시간을 들여야 할 일과 돈을 들여야 할 일을 구분하는 안목이 생기신 분과 거래한다면 외주를 받는 개발자도 행복할 것 같습니다.

  • profile profile

    네 이자리를 빌려 이번 서버세팅 작업 다시한번 감사드립니다.

     

    유튜브 영상 몇번보고 서버세팅한것으로는 실 운영에 반영하기에 겁이나요. 오류, 보안문제 때문에

     

    무엇보다 최적 세팅에 대한것들 스택오버플로우나 관련 포럼들 찾아다니면서 봐도봐도 끝이 없는것같아요.

     

    정말 대단하십니다.

  • profile

    그렇죠. 시간이 황금이죠.. @@ 최고로 좋은 것... 바로.. 시간
    지나가버린 내 소중한 시간을 살순 없지만, 다른 사람의 시간을 돈을 살 수 있다는게 좋은 겁니다.

    큰 상관은 없지만, 예전에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던 티모시 페리스가 쓴 [4시간]이라는 책이 생각나네요. 부러운 이 저자는 일주일에 단 4시간만 일합니다.

    저자는 "자신 없이 돌아가는 회사"를 만들면서 경이롭게도 일주일에 단 4시간만 일하는 생활을 격게 됩니다.

    이 저자의 4시간 비결은 모두 아웃소싱 덕분입니다. 결국 인도의 값싼 아웃소싱으로 지 혼자 돌아가는 회사를 만든 거죠. 발상자체가 대단했죠..ㅎㅎ

  • profile ?
    오 재밌겠네요. 나중에 한번 읽어봐야겠네요
  • ? profile
    네.. 흥미로운 책입니다.ㅎㅎ
    추천 도서입니다만, 새 책은 절판됬고, 중고서점이나 도서관에서 구할 수 있을 겁니다.

    한때 베스트 셀러였는데... 절판이네요.;
  • profile
    반갑습니당~
  • profile

    11011735_864257963641069_6551040265748867019_n.jpg

     

  • profile ?
    적절한 짤방이군요
  • profile
    오랫만입니다!
    공홈에 댓글남겨주신걸 봤는데 글이 삭제되었더라구요.
    어떤 글인지도 기억이 안나네요.
    나중에 한번 시간날때 밥이라도 사겠습니다. :)
  • profile profile

    아이고 이글을 통해 제일 감사한분이 @mAKEkr 님이신걸요

    공부하기전엔 개발자들의 고충을 전혀 알지 못했는데 너무 고생을 해주셔서

    mAKEkr님께 제일 죄송하던걸요. 가시기 몇시간전까지 작업을 마무리 해주셔셔 감사했습니다.

    공홈에 썼던글은 "오랜만에 뵙네요 조만간 한번 찾아뵙겠습니다" 였습니다.

    11월 초쯤 한번 찾아뵐까합니다.

  • profile profile
    XECON2015때 가능하면 외박이라도 나올 수 있으니까 그때 가능하면 한번 뵈었으면 좋겠습니다! :)
  • profile profile
    비개발자가 가도될까요? 은근부담스러울것같아서
  • ?

    저는
    제로보드 → 그누보드 → XE → 워드프레스 → 드루팔 → XE → 킴스큐 → XE
    물론 워프나 드루팔, 킴스큐는 잠깐 맛 본 정도지만.
    제가 봐도 좀 많이 왔다 갔다 했네요.
    정도 들었지만, 안정적이기만 하면 XE가 갑일테고,
    Xe로 수입 올리는 분들도 살림살이 훨씬~ 나아졌을텐데 안타깝네요

     

    암튼 XE Town에 오신 걸 환영합니다

  • ?
    응원합니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