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토픽게시판

 

 

몇년전 탄천에서 전동킥보드 처음 보고 했을때 매우 신기했어요.

신기해서 저도 사고싶었네요. 근데 요즘은 사기가 망설여져요.

유트브에서 본 위에 그림처럼 위험천만하게 고속도로 질주하는

학생 보면 참으로 겁없다는 생각이 들고 사고날까봐 아찔하네요.

사고는 한순간인데 저렇게 타고 다니는 사람들 보면

죽음이 두렵지 않나보다 하는 생각이 들어요.

왜 저렇게 목숨걸듯 한 행동을 하는지 보는 자체만으로도

곡예를 보는 것보다도 더 아슬아슬하네요.

요즘 주위에 저런거 보는거 이젠 흔한 듯 해요.

 

어젯밤에 자전거를 타고 가는데 갑자기 전동킥보드가 차보다도

재빨리 전광석화와같은 속도로 쌩~ 하고 제 옆을 스쳐지나가는데 

어찌나 빠르던지 몇초만에 아파트안에 들어가버리고 안보이네요.

총알보다 빠른 플레시맨을 능가하네요. 

평소에 그런거 볼때마다 사진을 찍고싶어도 전동킥보드는

워낙 빨리 달리고 금방 사라져 사진 찍을 틈도 없네요.

전 요즘 전기자전거 타고 다니는데 겁이 나서 속도 안내고

천천히 몰고 다니네요. 그래도 전동킥보드  타고 다니는

사람들 보면 재밌어 보여 하나 정도는 사두고 싶기도 하네요.

 

jngcar.gif

 

저는 차와 부딪쳐도 사고 안나는 요런 일인용 차를

사고싶다는 생각을 한 적도 있어요. 

저의 동네에서 일인용 차 몰고 다니는 사람 봤는데 너무 신기해서

차가 안보일때까지 계속 쳐다보곤 했네요. 

일인용 차가 너무 깜찍하고 귀엽더라구요. 

그런데 일인용 차는 오로지 찻길만 타고 다녀야 해서

이런건 웬지 자신이 없어요.

 

분당 탄천에 가면 전동킥보드 타고 다니는 사람들 무지 많아요.

전동킥보드로 탄천을 달릴 수 있기때문에

전동킥보드 하나 정도는 사두고 싶어요.

안장을 달 수 있는 전동킥보드 하나 사서 편안하게 앉아

탄천숲길을 아주 천천히 몰며 달려보고싶네요. 

저는 빠른 속도 필요없어요. 그냥 타보고 싶을 뿐이네요.

  • profile
    헬멧도 안쓰고 저거는 죽고싶어 환장한 미친x이죠 ^^;
  • profile profile
    고속도로에서 헬맷도 안쓰고 저렇게 달리다니
    진짜 죽고싶은건지 보는 것만으로도 너무 아찔하네요.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