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토픽게시판

애초에 제로보드 시절부터 멀쩡히 운영되던 커뮤니티를 공홈에서 치워버린 것부터 시작해서, 충분한 설명 없이 XE1을 사실상 방치했고,

그 이후 만으로도 3년간(2015.11.14에 dev1 발표, 2018.12.14 정식버전 발표) XE3을 개발하는 동안 커뮤니티와 소통하기보다는 철저히 개발자 중심으로 개발하였고,

제로보드XE시절보다 많아진 개발진과 현대화된 Laravel 프레임워크라는 도구를 가지고도 굉장히 늘어진 개발기간과 그러한 개발기간에 걸맞지 않은 다수의 미완성된 부분들,

표면상 dev/beta 딱지를 떼었지만 실질적으로 떼려먼 먼 수준의 문서화 수준과 형성조차 되지 않은 사용자층으로 인한 전무한 3rd party plugin/theme 현황.

이에 따라 gnu, wordpress 사용자는 물론 같은 XE라는 이름을 달고 있지만 전혀 넘어가고 싶은 메리트가 느껴지지 않는 프로그램.

다른 툴 사용자(gnu, wp 등)는 물론이고 XE1 사용자마저 메리트를 느끼지 못하는데 그게 왜 XE라는 이름을 달고 있어야 하는지 모르겠고요.

XE1 시절의 몇몇 서드파티 기능들을 XE3에는 기본 포함해 두었다 정도의 메리트가 정말 유저에게 와닿는 메리트일까요? 사용자가 보고 따라할 만한 기본적인 매뉴얼 자체가 없는데요.

 

그리고, 개발자 친화적으로 개발했으면 무엇합니까? 사용자가 없는데.

사용자가 사용하려고 해 봐도 이게 대체 무슨 시스템으로 돌아가는지 설명은 해줘야지 설치법만 딸랑 적어놓는 수준의 가이드는 없는 것이 낫습니다. 아예 설치를 안시키는게 사용자의 시간과 비용을 아껴주는 방법이거든요.

이러한 것이 XE1의 시스템이었는데 XE3은 이렇고, 따라서 이렇게 좋아졌다, 이런 정도의 설명도 없으면 XE1 사용자마저 흡수할 의지가 없다는 것 아닌가요? 아니면 XE3은 wordpress 비슷한거니까 알아서 쓰겠지 ㅎ 이런 정도의 생각일까요?

 

물론 이제 정식버전 딱지 드디어 달고있는 프로그램이기에 부족한 점이 많을 수밖에 없다는 것은 알지만 말이죠.

XE1을 버리려는 의도가 수년전부터 느껴져서 웬만하면 XE3으로 제가 운영하는 사이트들 이전하려고 며칠간 시간을 투자해 사용해 보았는데. 다른 대안을 찾던지 해야겠습니다.

이런 글 xe3 공홈에 올린다고 개선이 될것 같지도 않구요. 10년 이상 지켜본 XE 개발팀의 행태를 보면. 저나 다른 사람들이 애정이 없어서, 관심이 없어서 문제점을 지적하는 것이 아닌데 XE 개발진은 항상 그것을 스트레스로 받아들여 왔다는 것을 알기에 딱히 올리고 싶다는 생각도 들지 않네요. 그냥 착잡하구요.

 

XE3 개발한다고 XE1 손놓는 동안 도태되어 가던 XE1 생태계는 다 죽고. 내놓은 XE3은 아예 반응이 없고...

사실상 XE3에서도 page 수정해 보니 widget 개념도 그대로 있고, plugin(XE1로 치자면 addon+module?)도 있고... layout도 있고 skin도 있고... 근데 스토어에는 Theme와 Plugin 두가지 분류만 있네요. 대략 감이 안 오는 건 아닌데요. 주어진 문서가 없으니 저에게는 혼란 그 자체입니다.

 

에휴.. 모르겠네요.

  • ?
    동감합니다. 메리트가 전혀 없습니다. 워드프레스, XE 냅두고 이걸 왜써야 하는지도 모르겠고요.
    써드파티 자료들이 생겨나려면 수년은 걸릴텐데... 쇼핑몰 플러그인을 개발 중인걸 보니 이쪽에서 사용자를 쓰게 할 의도일 수 있다는 생각 하나는 듭니다.
  • ?

    추가해서 백엔드는 라라벨, 프론트단은 vue.js를 일부 쓰는걸 보니 인기있는 프레임워크들을 많이 사용하려고 하는것 같은데, 이게 오히려 써드파티 개발자들을 더욱 난해하게 하는 것 같습니다.

  • ? profile
    React도 쓸수 있던데 그건 좀 혹하네요.
  • profile
    별도의 si업체에서 오픈소스형태로 공유하는 거라고 보면 좀 납득하기 쉽지 않을까요.
  • profile ?
    무슨말씀이신지 이해가 가지 않습니다...
  • profile
    그러게요 .. 넘어가기 힘들지 않을가요 ?
  • profile
    진짜 농담 아니고, php를 꽤 써본적이 없으면 쓰기도 힘들것 같네요. 대충 훑어만 봐도...
    자료도 없고, 커뮤니티도 열악하고 정말 왜 써야하는지 모를정도?
  • ?
    xe3 나오기 전에
    기존 xe는 너무 무겁다.
    뭐든 다 걸려있어서 사용이 좀 힘들더라도
    사용자가 필요한거만 뽑아갈 수 있는 전문가용이 필요하다라는 이야기가 많이 나왔을겁니다.

    아마 그 기준으로 작업한게 아닌가 싶네요.
  • profile

    이러한 것이 XE1의 시스템이었는데 XE3은 이렇고, 따라서 이렇게 좋아졌다,->
    이 부분은 xe3 발표였나... 코드 수가 xe1 대비 만줄? 줄었다! 였던 걸로 기억하네요

  • profile
    XE3 가 여타 CMS보다 부족한것도 맞고, 나온지 얼마 되지 않아 쓸모있는 플러그인도 없는것도 맞습니다.
    매뉴얼이나, 가이드의 경우 지속적으로 보완해 나가고 있습니다만, 부족한 부분들이 많습니다. 그부분들은 최대한 빨리 개선할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사용자의 입장에서 쉽게 사이트를 만들고 운영할 수 있는 방법을 고안하면서 가이드를 작성하고 있었기에, 개발적인 부분들의 자료와 매뉴얼, 가이드가 부족했던것 같고, 이 내용들을 깊이 새겨듣고 발전할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 ?
    그런데 작성자가 델파이님이네
    xe 묵은지 델파이님이 뭐라하셨으면... xe3이...

    뭐 나중엔 좋아지것죠....
  • profile

    XE1에서 하지 않았던 것을 XE3에서 하겠다고 하는 것 자체가 이해가 안갑니다. XE1에서 잘 했던 역사가 있다면 XE3가 기대가 되고 앞으로 어떻게 하겠다가 설득력이 있겠지만 현실은 그렇지 못하죠. XE1에서의 사용자와 상호작용 그리고 그 결과물 결과물을 발전시키려는 노력 등에 관해 높은 점수를 줄 수 있는 사용자가 과연 몇이나 될지 저는 거의 없다고 봅니다.

     

    #마이웨이 #공염불

  • profile
    저는 라이믹스에 뼈를 묻으려구요...
  • ?
    xe3 이 얼마나 발전할지 그리고 예전 제로보드4 그누보드4 처럼 자료나 서드파티가 많이 올라온다는 보장이있을지 그게 의문이라고 봅니다. 그렇지않다면 xe1 시즌2 꼴나는거에요 안그래도 일부 자료는 1페이지 누르면 몇년전것도뜨는판에...
  • ?
    안타까운 현실이네요.
    이런 시련을 딛고 성장하는 XE가 되었음 좋겠는데.
    XE나 라이믹스에서 갈아탈수도 없는 상황을 해결해야만 승산이 있을듯 싶네요.
  • ?
    차라리 장점인 게시판/회원 관리를 중심으로 유명 cms 플러그인으로 나왔다면 좋지 않았을까 생각합니다. 워드프레스용 게시판이었다면 사용했을 듯.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