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여드리기 너무 부끄러운데 http://www.dae-bak.com/ 이 사이트를 운영하고 있는데, 하루 1.2백의 방문객이 고작입니다.

포인트를 소비하기 위해서 2천포인트를 모으면 므흣 18금 메뉴를 보게하는 것도 해놨는데도 전혀 호응이 없습니다.

3년동안 회원은 고작 163명입니다.

 

그래서 경매를 해서 회원에게 작은 상품을 줄러고 하는데, 모든걸 설치했는데도 응찰 버튼이 안나오는겁니다.

사이트를 빨리 활성화를 시켜야되는데 죽겠습니다.

  • profile

    새로 뜨는 분야를 개척해 보려고 해도 불과 며칠만에 똑같은 레이아웃으로 무장한 카피사이트가 나오는 판이니... 다른 데서도 얼마든지 구할 수 있는 콘텐츠, 다른 사이트에도 똑같이 달려 있는 일반적인 모듈로는 경쟁하기가 더더욱 어렵지요. 님 사이트에만 있는 뭔가를 발굴하여 차별화하고, 검색엔진 공략에도 계속 신경을 써보세요^^

  • profile

    저는 이런생각을 해봅니다. 기존에 활성화된 사이트들 (일베,오유,엠팍,뽐뿌,루리웹)은 메이저 방송사(KBS,SBS,MBC) 저희는 마이너 케이블 방송사 라구요

    그렇다면, tvn이나 jtbc처럼 공중파에서는 방송을못하는 수위의 것들, 독특하거나, 시청자들의 흥미를 당길수잇는 컨텐츠를 가지고 접근을해야되는데 그런 아이디어를 짜내고, 구현해내는게 쉽지가않죠

     

    개콘에서 개그맨들이 아이디어 짜내는것, PD들이 새로운 TV 프로그램 만드는거랑 비슷하다 봅니다.

    저도 1년반째 혼자서 글쓰고 잇는 중입니다...

  • ?
    대부분 어느정도 속이고 운영하는 곳도 많아요
    그리고 커뮤니티는 다른 사이트와 다르게 활성화를 시키는데 아주 힘듭니다
    저도 하고 있지만 힘들어요
  • ?
    커뮤니티 어렵습니다. 정말 어려워요
  • profile
    이건 운영한게 아니라 방치한거죠
  • ?
    남들 다 하는 거 열심해 해봤자 삽질입니다. 남들 안 하는 거 해야 합니다.

    사실 말은 쉽죠... 참 어렵습니다.
  • ?
    저는 게임을 주제로 운영하고 있기 때문에 해당 게임을 하는 회원들이나 검색으로 유입이 좀 되는 편입니다.. 이렇게 종합 커뮤니티는 성장하기 어려울거같아요.. 많은 사이트들이 있기 때문에 해당 사이트에 대한 메리트가 없다면 갈 이유가 없어져서..
  • ?

    모든분 따뜻한 조언 감사합니다. 저 사이트는 제가 다 만들었거든요. 그래서 그런지 메뉴도 허접하고 디자인도 허접합니다. 그런데 제가 알아본 결과, 위에 분이 언급하신 '일베,오유,엠팍,뽐뿌,루리웹'이곳 말고 저의 사이트와 비슷한(물론 메뉴가 훨씬 많고 디자인이 좋은) 곳도 많이 있더군요. 근데 거기는 동접수가 100명이 왔다갔다 하는데가 많더라구요. 저도 그중에 회원으로 활동하는 곳도 있는데, 그러나 제가 활동하면서 의문점은 '이런델 왜 가입하고 포인트를 모으지'였습니다. 이 사이트에 제 포인트가 백육십만이 넘습니다. 가입한지 1년째인데 말입니다. 그만큼 포인트를 모아서 쓸곳이 마땅히 없더라구요. 물론 그사이트의 자료(사진, 유머)도 어느 유명한 토렌트사이트에서 가지고와 올리는걸 확인(저역시 여기서 자기고 오구요)했구요.

     

    위의 사이트 말고 여러곳이 특별한 특징없이 활성화가 됐다는 이유로 하루 100명가까이 동접이 이루어지더군요.

    제가 말씀드리고 싶은건, 딱 정도가 없는것 같다는거죠. 방문객이 들어올때 동접이 많고 게시판에 댓글과 조호수가 많으면 자기도 참여하고픈 심리가 적용되지 않았나 생각됩니다. 그래서 그렇게 하다가 점점 동접수가 늘어나서 활성화가 되고요. 그러니 허접한 제 사이트도 회원이 백육십명이죠. 특별한 메뉴나 포인트를 쓸곳이 있어서 가입하는게 아닌거 같아요.

  • ?
    기본적으로 다루는 자료들이 너무 제한적이네요 저런 컨텐츠 말고 다른 컨텐츠를 알아보심이..;; 19금에 여자연예인 사진만 있는거 보다 정보성있는게 중요할거 같네요
  • ?
    힘내세요. 그리고 메인화면 디자인이 조금 혼란스러워서, 가입을 망설이게끔 보입니다.
    조금 더 심플하면서 한눈에 보여지는 디자인을 채택하시면 어떨까 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