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문/조언질답게시판

라이믹스도 레드핫 처럼 전문기술 지원 그룹이나 단체가 있었으면 좋겠어요...

 

지금은 각자가 질문이 올라오는 걸 선택사항으로 기술지원을 하거나 

 

오더를 받아 기술지원을 합니다.

 

레드핫 처럼 기술 지원 그룹을 만들어 정기적 후원형태로 기술자문을 할수있는 그룹이나 단체가 있었으면 좋겠어요.

 

이온디님 기진곰님 오토씽님 람보님 구름님 처럼 실력있는 분들이 계시니 다행이지만...

 

이분들이 그룹이나 단체를 만들어 정기후원 형태로 일정수익을 받아 ... 좀더 낫은 

 

라이믹스 생태계에 도움이 되는 방향으로 이끌어 주셨으면 좋겠습니다.

  • profile
    수익금을 누가 기부해주시는거죠?
    기부자가 있어줘야 하는데 그런 사람들이 없다면 사실상 그런 부분이 실현가능성이 많이 없죠.

    당장 라이믹스 개발자역시 개개인 바쁜일정 때문에 많이 신경못쓰지만 그 부분까지 신경쓰면서 할 수 있는 수익성이 따라줘야 추진할 수 있는 항목이 아닐까 생각이 듭니다.
  • profile
    누군가 라이믹스 개발자에게 그 그룹의 기술지원만을 담당할 수 있을정도의 수익금을 기부를 해주신다면 가능할 이야기같습니다...
  • ?
    라이믹스 자체 유료로 AS 작업 개념이 되면.. AS 범위가 문제가 될거예요
    단순 AS 가 아니라 별도의 신규 개발해야하는 범위 작업임에도 간단한것처럼 느낄경우 불만이 생길수도 있으니 ^^;;

    결국 질문을 올리고 누군가가 그냥 선의로 답변을 해서 도움을 받으면 좋은거고
    답변이 없는데 반드시 해결을 해야하는 거면, 제작의뢰 로 해서 개별적으로 요청하는게 서로 좋죠
  • profile

    레드햇은 후원을 받지 않습니다. 레드햇의 지원을 받고 싶으면 거기에 맞는 비용을 지불해야 합니다. 우분투를 개발하는 캐노니컬도 마찬가지이고, 워드프레스를 개발하는 오토매틱도 예외는 없습니다.

     

    오픈소스 생태계가 살아남기 위해서는 "타인의 노동에 대하여 정당한 비용을 지불해야 한다"라는 기본적인 상식을 회피하려고 하지 말아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오픈소스는 공짜가 아니거든요. 돈이 없다면 시간과 노력이라도 아낌없이 투자하고, 아니면 다른 사람들에게 도움이 되는 정보라도 생산하고, 그것도 싫다면 오픈소스 생태계에 전혀 도움이 되지 않는 사람이니 차라리 떠나라는 것이 모든 질문자와 의뢰자를 대하는 저의 일관된 원칙입니다.

     

    후원금을 받고 기술지원을 해 준다면 그것은 엄연히 상업적인 거래입니다. 후원이라는 명목으로 상업성을 부정하려고 해서는 안 됩니다. 상업성이 있다고 해서 나쁜 것도 아니고 부끄러워할 필요도 없습니다. 장사를 천하게 여기던 조선시대도 아니고... 그래서 후원이나 협동조합 등의 구조로 라이믹스를 유지해 나가자는 제안에는 지난 몇 년간 일관성있게 반대하고 있습니다. 상업성을 애써 회피하려는 시도로밖에 보이지 않기 때문입니다. 솔직히 위에 언급된 사람들이나 그 밖에 XE 커뮤니티에 잘 알려진 분들 중 서드파티 자료 판매나 각종 의뢰로 상당한 수익을 올리는 분도 있는데, 이런 분에게 정당한 비용을 지불하고 문제를 해결하려고 하지 않는 사람이 과연 그 수익을 보전할 만한 후원금을 쾌척할까요? 똑같은 거래인데 후원이라는 이름을 붙이면 공짜심리를 부추길 뿐입니다.

     

    제 부모님도 평생 비영리단체에 몸담으셨고 저도 몇몇 비영리단체를 후원하고 있지만, 오픈소스 소프트웨어에 있어서만은 철저하게 기브 앤 테이크를 하려고 합니다. 전에 후원을 받았던 Postcodify도 이제는 가끔 들어오는 후원 신청자들에게 정식 서비스 이용 계약을 요청하고 세금계산서를 발행해 드리는 식으로 전환하고 있습니다. 그렇다고 무슨 폭리를 취하려는 것도 아니고, "이것은 당신의 돈과 나의 노동을 교환하는 거래이다"라는 점을 분명히 못박는 것이 목적입니다. 원하면 언제든지 선의를 베풀 수도 있지만, 타인의 노동을 존중하는 원칙을 잊는다면 호의가 권리로 돌변하는 것은 시간 문제이니까요. 일부 몰상식한 사람들로부터 개발팀과 우리 커뮤니티를 보호하는 것도 무척 중요한 일이라고 생각하므로 이 점에 있어서만은 종종 까칠한 댓글도 달고 있습니다.

     

    상업적인 지원을 전문적으로 제공하는 회사를 설립하여, 서비스가 필요한 사람들이 여기저기 헤맬 필요 없이 안심하고 의뢰할 수 있도록 하고 서비스의 질도 보장할 수 있다면 물론 찬성입니다. 라이믹스를 사용하는 기업이 개발이나 디버깅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준다면 그것도 감사하고요.

  • profile profile
    꼭 기부라는 형식을 고수하는것은 아닙니다. 기진곰님의 말에 전적으로 찬성합니다..
  • ?

    오토씽님 이온디님은 라이믹스와 아무런 상관이 없습니다. 서드파티 개발자 입니다.

     

    아무튼

     

    저 역시 현 라이믹스 개발자분들에 대한 지원과 존중은 어떤식으로든 필요하다고 생각하는 입장인지라

    그 제안이 라이믹스 개발자들로 부터 먼저 제시된 방향이어야 = 그들이 제일 원하는 방향일거라 믿고 기다리고 있습니다. :-)

  • ? profile

    지원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람이나 회사가 꼭 라이믹스 개발자일 필요는 없습니다. 서드파티 개발자든 파워유저든, 자신의 능력을 사용하여 다른 사람을 도와주고 생계에 도움을 받을 수 있다면 더 건강하고 활발한 생태계를 만들어가는 데 도움이 됩니다. XE 개발자도 라이믹스 생태계의 일부입니다.^^


    개인적으로는, 특정 기능이 꼭 필요한 개인이나 기업으로부터 의뢰나 자문의 형태로 라이믹스 개발을 지원("후원"이 아님)받는 것을 꾸준히 시도하고 있습니다. 예를 들면 고객이 의뢰한 기능을 코어에 추가하거나 오픈소스로 배포한다는 조건으로 개발을 진행합니다. 고객 입장에서도 패치가 코어에 정식으로 반영되면 유지보수나 업데이트의 부담을 덜 수 있고요. 라우터, 푸시알림 등 꼭 해야 하는데 오랫동안 미뤄 왔던 몇 가지 구조적인 개선 작업을 지원하겠다는 기업도 찾았습니다. 정말로 그 작업이 필요한 양심적인 회사라면 그걸 안정적으로 구현하는 데 관심을 갖지, 타인에게도 혜택이 돌아간다는 점에 거부감을 갖지 않습니다.

  • profile ?
    참 멋진 그림이라고 생각합니다.